투/미탁 해양쓰레기 수거 8억7천만 원 국비 지원

  • 방송일자
    2019-11-19
태풍 미탁으로 인해 발생한 해양쓰레기 수거를 위해 도내 3개 시·군에 8억7천만 원의 국비가 지원됐습니다.
◀END▶
해양수산부는 강릉과 동해, 삼척 등
3개 시군에서 발생한 해양쓰레기 3천785톤의
조속한 처리를 위해
8억7천4백만 원을 긴급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.

시군별 지원액은 강릉시가 7억2백만 원,
삼척시 1억천만 원, 동해시는 6천2백만 원입니다. //








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!

youtube 유튜브 http://bitly.kr/glA3Ul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