R)도내수협 부실탈피, 경영 돌파구 안간힘-월투


◀ANC▶ 15년 전 부실수협으로 전락했던 도내 수협들이 올해 현재 대부분 정상화 단계로 접어들었습니다. 하지만 어획량 감소와 저금리 시대에 이자수익도 좋지 않아 새로운 수익모델 찾기에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. 김형호 기자가 보도합니다. ◀END▶ ◀VCR▶ 조합원 8백여 명 규모인 삼척수협. 지난 2004년 누적적자가 130여억 원에 달하면서 부실수협으로 전락해 공적자금을 받는 대가로 비상 경영을 해 왔습니다. 구조조정과 부동산 매각을 벌이고, 경영혁신을 통해 예금과 대출금 규모는 2배로 늘었고 …

2020-01-19